[120610] 다녀왔습니다. by 도리




1.
돗토리의 짧은 2박 3일간 여정을 마치고 잘 돌아왔습니다.
많은 일들이 있었지만, 여행에서 가장 큰 변수는 '비' 등의 자연현상입니다.
비 때문에 힘들었지만, 한편으로는 비의 수혜를 받을 수도 있었던 건 아닌가 싶은 2박 3일.

행복했습니다, 또 축복이네요.


2.

아쉬운 이야기를 해야할 것 같습니다.
1주일간 다시 상황을 지켜봐야 할 것 같지만
아무래도 이글루스에서의 블로그를 이어가지 못할 것 같네요.
더 열심히 해야한다는 채찍질이라고 생각하기에는 놀고먹고 있었던 여운이 딱 끝나버린 듯한.
다시 펜을 쥐어야 하나 싶을 정도로 위기가 찾아왔습니다. (...이해 못할 문장이지만.)

3.
상황지켜보겠습니다. 이글루스의 이야기들로만 채워도 한동안 옮겨갈 블로그는 먹고살만하겠군요. (웃음)

도리였습니다.




덧글

  • 紫血月華 2012/06/10 23:12 # 답글

    수고하십쇼잉
  • 도리 2012/06/17 03:36 #

    감사합니다잉
  • 알렉세이 2012/06/11 13:15 # 답글

    1. 수고하셨어요.

    2. 에구. 일이 많이 바쁘신걸까나.
  • 도리 2012/06/17 03:36 #

    아뇨, 블로그를 안하고 싶을 정도였달까요. 흐흐흐.
댓글 입력 영역